폐기능 검사 객담 검사
 기관지 천식 알레르기 비염
 결핵 폐렴
 기관지염 만성 폐쇄성 폐질환
 폐암
객담 검사
객담이라는 말은 '담' 즉 '가래'를 뱉는다는 의미입니다.
'가래'는 폐에서 목구멍에 이르는 사이에서 생기는 끈끈한 분비물로서 호흡기질환을 진단함에 있어 필수적인 검사입니다.

객담 검사 항목
우선 객담의 모양과 색깔, 분비량을 보며 현미경 검사와 미생물학적 검사를 하게 됩니다.

객담에 피가 섞인 듯이 붉은색을 보이면 기도 내에 출혈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진한 콧물처럼 점성이 짙고 색깔이 누런 정도가 심하다면 감염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심한 기침과 호흡곤란, 가슴 통증까지 동반되면 폐렴이 의심됩니다.)
객담이 층을 나누면서 분리가 되면 기관지 확장증이나 폐 조직이 괴사하는 폐괴저를 의심
할 수 있습니다.
현미경 검사 : 에오신 세포, 디스토마의 알(주로 민물고기를 날 것으로 먹었을 경우),
암세포의 검출이 주목적입니다.
미생물학적 검사 : 세균(폐렴의 경우 결핵균)과 진균 (곰팡이) 등을 따로 나누어 검사를
합니다.

검체 채취시 주의사항
객담 통에 이름을 적은 후, 화장실에서 먼저 침만 뱉어서 객담에 침이 섞이지 않도록 유의하신 다음에 속에 있는 것까지 끌어올린다는 기분으로 기침을 크게 하면서 객담만 통속에 뱉습니다. 내용물이 흐르지 않게 뚜껑을 꽉 닫은 후 2시간 안으로 병원에서 요청한 곳에 두면 됩니다.